교회의 회복

열매 맺는 나무와 선악과

여호와 하나님께서 아름답고 먹기 좋은 열매를 맺는 온갖 나무들을 그 곳에서 자라나게 하셨습니다. 동산 한가운데에는 생명나무와 선악을 알게 하는 나무도 있었습니다.  창 2:9, 쉬운 성경
 묵상하는 동안 '열매'로부터는 '성령의 열매'를, '나무'로부터는 '시냇가에 심기운 나무'가 떠올랐다. 그러나, 에덴동산에는 다를 나무들 뿐 아니라, 선악과와 생명나무가 같이 있었다. 이것이 지금에는 어떻게 적용될 수 있을까? 성령의 열매 중에도 선악과가 있을 수 있다. 하나님께서 주신, 맺게 하신 열매가 불완전하다는 뜻이 아니라, 성령의 열매를 나의 의로 취하기 시작할 때 그것이 선악과가 될 수 있다는 것이다. 그냥 상상해본다면, 어쩌면 에덴 동산의 선악과 열매도 그냥 보통의 열매와 같은 것이지만 (선악과 種이 따로 있었던 것이 아니라) 하나님께서 한 나무를 선정해서 선악과로 삼으셨을지도 모르겠다. 즉, 지금도 하나님께서 은혜로 주신 많은 것들 중에 하나님을 계속해서 기억할 수 있도록 한 가지를 선정해서 선악과와 같이 삼으실 수 있다고 뜻이다.

 

생명나무

그들은 에덴동산에서 쫓아 내시고 생명나무 접근하지 못하도록 하셨다. 은혜로 주어진 은사(gift)를 사용하여 하나님께서 맺게 하신 '열매'자체에 나의 관심을 집중하고 하나님을 보지 못한다면, 생명나무에서 멀어질 수 있다. 생명나무의 열매는 비전 성경사전에 따르면 '하나님이 주시는 영생'을 상징한다. 생명나무는 예수님을 상징한다고 볼 수 있을 것이다. 예수님은 '내 살과 피를 먹고 마시라' 하셨다. 모든 열매들이 하나님으로부터 말미암음에도, 내가 선악과를 취한다면 (나의 의로 여긴다면) 예수님을 아는 삶을 잃어 버리게 될 것이다. 에덴동산에서 쫓겨난 아담과 하와와 같이, 그를 깊이 알아갈 기회로부터 멀어지게 될 것이다.

 

그들은 절박했다

사람들은 이 말을 듣고 마음이 찔렸습니다. 그래서 베드로와 다른 사도들에게 "우리가 어떻게 하면 좋겠습니까?"라고 물었습니다. – 행 2:37, 쉬운 성경
 위의 구절은 오순절에 성령받고 방언하는 무리들을 이상하게 여기는 사람들이 베드로가 말한 것을 들은 후 반응하는 모습이다. 그들이 죽인 그리스도 예수님이 다시 살아나셔서 그들이 보는 앞에서 역사하시는 현장을 목격한 것이다. 만약 예수님이 다시 살아나시지 않았다면 그들이 이런 반응을 할 이유가 없는 것이다. 그들은 두려웠고, 절박했다. 살아날 궁리를 해야했다. 그리고 물었다. "우리가 어떻게 해야 합니까?"

 

회개 그리고 선물

베드로는 이렇게 대답했습니다. "회개하고 여러분은 각각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세례를 받으십시오. 그러면 여러분의 죄는 용서받을 것이며, 성령을 선물로 받게 될 것입니다. – 행 2:38, 쉬운 성경
 이들에게 성령받는 것은 그들의 신앙적 우월감을 드러내기 위한 수단이 결코 될 수 없었다. 그들이 하나님께 용서받았음을, 그들이 죽인 예수님이 그들을 용서하심으로 얻게 된 증거로서 얻은 것이다. 절박한 심령으로, 감격 속에서 받은 말 그대로 '선물'이었다. 사도행전 2장 후반부에서 볼 수 있듯이, 그들은 기꺼이 그들의 재산을 나누었으며, 사도들의 가르침에 순종했다. 이 마음이 유지되어야 한다. 구원도 예수님으로 말미암이 값없이 은혜로 주어졌고, 은사 또한 그렇다. 은사가 주어진 것은 기쁘고 순수한 마음으로 연합하고 (행 2:46), 그리스도의 몸을 섬기기 위함이다. 나의 연약함과 죄에도 불구하고, 나를 사랑하심으로 용서하시고 선물로 주신, 맡겨두신(모든 것이 하나님의 것이라는 관점에서) 것이다. 마땅히 그 분의 목적대로 사용해야 한다.

 

그리스도의 몸, 회복

하나님은 어느 한 사람을 특별히 사랑하시는 것이 아니다. 어떤 사람으로부터 하나님의 놀라운 것들이 흘러나오게 될 때, 그를 특별히 더 사랑하시고 나는 그렇지 못한 것처럼 여기게 되는 것은 사단의 속임이다. 그렇다. 하나님은 교회를 사랑하신다. 예수 그리스도를 머리로 하는 그리스도의 몸된 교회를 사랑하신다. 그 교회가 죽은 것처럼 보여도 다시 살리실 것이며(예수님의 부활), 세상이 교회를 보며 그들의 연약함과 죄를 깨닫고 하나님께 돌아오게 될 것이다. (베드로의 설교를 들은 자들과 같이)

교회의 회복이 있을 것이다. 각 개인이 자신을 드러내는 것이 아니라 교회가 연합하여 성령의 열매를 맺을 때, 진정한 회복이 있을 것이다. 이런 점에서 볼 때, 하나님께서 은혜로 주신 성령의 은사는 궁극적으로 어느 특정 개인에게 주신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목적 안에서, 교회에 주신 하나님의 은혜다연합해야 한다. 그리고 하나님께서 주신 것들을 겸손하게 드러냄으로, 하나님의 교회를 회복해야 한다. 영적 깨달음도, 계시도, 은사의 나타남은 그 사람 뿐 아니라, 교회를 위한 하나님의 은혜다. 아담과 하와의 실수를 반복하여 이 은혜를 나의 의로 여긴다면, 우리는 그만큼 많은 길을 돌아가게 될뿐 아니라, 하나님에게서 멀어지게 될 것이다.

주 예수님, 어서 오시옵소서.

 

예수 닮기를
내 삶에 소망 내가 바라는 한 분
예수 닮기를 내가 원하네
한없는 사랑 풍성한 긍휼
예수 닮기를 내가 원하네
예수 닮기를 예수 보기를 예수만 높이길 내가 원하네
내 평생 소원 예수 닮기를
예수만 닮기를 내가 원하네
완전하신 예수 새롭게 하시네
연약한 내 영혼 온전하게 되리
온유하시고 겸손하신 성품
예수 닮기를 내가 원하네
자비하시고 위로자 되신 주
예수 닮기를 내가 원하네

(심형진, 예수전도단 캠퍼스워십 프로젝트 싱글)